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고도의 참수행 도서

  • 참수행 1부
  • 참수행 2부
  • 참수행 3부
  • 서평 자료
  • 도서 구입
참수행 2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귀신은 존재하는가, 존재하면 어디에 있으며 무엇을 하며 사는가.

 

귀신은 현세(현계)에 사람과 공존하며 살고 있다. 영(靈)은 보이는 눈으로서 영의 세계(정신세계)에 가면 자연히 눈이 떠지며 볼 수 있다. 그러나 귀신(혼백,魂魄)은 영계에 가지 않고 현세에 있으므로 나름대로의 느낌과 감으로써 지내며, 보는 것은 영이 없으므로 어둡다.

 

귀신은 어떤 사람들이 가는 곳인가

 

현세에 삶이 어리석고, 무지하고, 모든 면을 부정적으로 보며, 더럽고, 추하고, 치사하고, 옹졸하고, 비겁하며, 변덕이 심하고, 절제가 없고, 혼자 슬프고, 혼자 외롭고, 혼자 괴롭고, 현세의 집착과 집념이 많고, 한과 원한을 스스로 만든 사람, 자기 생각만 하고 남을 생각하는 것이 없으며, 그러다 보니 싸움을 일삼고 고집, 아집이 센 사람, 의타심과 바램이 많고 자생력이 없는 사람, 현세에 교만함과 시기심과 미련이 많은 사람, 못다 이룬 것이 많다고 생각하는 사람, 이런 사람이 가는 곳이 귀신의 세계다. 귀신, 특히 잡귀들의 생활은 영(눈)이 없으므로 자연적으로 매우 어두운 곳(음지)에 있으며, 밝은 것을 싫어하고 생활상이 아비규환 속에서 몹시 비참하다. 고통에서 헤어나려는 몸부림과 굶주림의 생활 속에서 서로 싸움을 일삼으며, 서로 편을 갈라서 싸우기도 하고 공포와 불안, 초조 조바심 속에서 살아가고 있다.

 

귀신세계에 남녀간의 사랑은 있는가

 

현세에 젊어서 죽은 남자 귀신과 젊어서 죽은 여자귀신 사이에서나, 연배가 비슷한 남녀가 사랑을 나눈다는 것은 이 현세(인간계)에서 추측하기란 너무 어려우므로 귀신세계에는 사랑이 있으리라 생각할 수 있으나 사랑이라는 말은 이 귀신 세계에서는 없는 얘기다. 구조적으로 불안 , 공포, 무서움 속에서 서로 연정(戀精)을 느낄만한 여지가 없다. 혹 단둘이 만나서 음침한 집이나 흉가에서 만나 잠깐 사랑을 나눈다 하여도, 둘은 뜻(의미)이 없는 삶이므로 현세에서 매일 보면서 싸움을 일삼는 부부보다도 못한 것이다. 또 젊은 남녀가 그나마도 서로 사랑을 나누다가 다른 귀신한테 들키면 시기나 질투, 투기심으로 인해 가만 놔두지 않으며, 서로 여자를 뺏기도 하고, 여자도 무서워서 꼼짝못하며 어디에 하소연 할 곳도 없고 하니 서로 싸움질하는 것을 말릴 수도 없고 싸움질하는 것을 보며 공포 속에서 지켜보고 있을 뿐이다. 또 여자끼리도 서로 싸움을 일삼고, 투쟁과 되지도 않는 시기심이 그치지 않으며, 삶 자체가 아수라장으로 무엇이 사랑이고 무엇이 행복이고 무엇이 삶이고 하는 말도 없는 것이다.

 

그렇다면 귀신의 특징은 어떠한가

 

귀신은 사람과 틀려서 몸에 보이지 않는 몹시 차갑고 차디찬 기운이 감도는데, 만약 인간이 귀신 옆을 지나간다면 서늘하고 차가운 뭔지 기분 나쁜 찬 기운을 느낀다. 사람에 따라서는 몸서리쳐지고 으스스하며 소름끼치는 것을 강하게 느끼는 사람도 있으며 반면에 별로 크게 느끼지 않는 사람도 있고 약간씩의 차이는 서로 있을 수 있다. 차디찬 기운이 귀신 몸에서 스스로 나오는데 인간은 이것을 모르고 지내고 있다. 사람이 죽은 시체 옆에 있으면 서늘하고, 차디찬 기운을 느끼는 것보다 강하며, 귀신에 따라서도 약간씩은 차이가 있으나, 어느 귀신은 유달리 차가운 기운을 발산하는 경우도 있다.

 

또 귀신의 종말을 얘기하기로 한다.

 

귀신은 어느 시점에 가면 수명이 다하는데. 본인 귀신은 스스로 느끼고 알게 된다. 종말이 임박하면 이곳(현세)에서 몸이 늙고 병드는 것과 비슷하다. 아무리 귀신세계에서 젊고 힘이 있었다 하더라도 이때는 힘이 다 빠지고 아주 약해지는 것을 본인(귀신)자신이 느끼며 이때는 다른 귀신들한테도 몹시 두들겨 맞기도 하고 괴로움도 당하며 더욱더 비참해진다. 그나마도 완전히 걸귀가 되어 배고픔과 굶주림에 시달리며 귀신의 최후를 맞이하고, 눈물과 한(恨), 설움과 슬픔, 그리고 앞으로의 일이 어떻게 될 것인지 더욱더 불안해지며 초조해지고 , 하늘에 거역한 대가를 비로소 크게 느끼는 시기도 이때이다. 몸은 만신창이가 되어있고, 무엇보다도 앞날에 대한 두려움과 무서움이 엄습하고 공포와 불안 속에 귀신의 최후를 맞이하며 보이지 않는 영계의 강한 끌림에 의해서 영의 세계(하늘)로 흘러들어 간다. 이것이 귀신의 최후이며 종말인 것이다.

 

※ 귀신 세계를 자세히 말하는 것은 많은 사람들이 잘못 알고 있는 것을 바로 알게하고 바로 보게 함으로서 삶을 살아가는데 큰 도움을 주기 위

      한 것이므로 명심하기 바란다.

 

◇ 자세하고 구체적인 내용은 "고도의 참수행 2부" 에 수록이 되어 있으니 참고하십시요.

 

고도의 참수행인에게 배움으로써 참길을 찾고 인위적인 노력과 병행하여 열심히 수행을 하게 된다면 참행복이 찾아오는 것입니다.

모든 초기 수행인들은 깊이 인식하기 바랍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 【 도란 무엇인가 】 정각사 2007.08.01 7544
4 【 현상과 상태 】 정각사 2007.08.01 6472
3 【 본마음의 선,악의 느낌, 감각(감정)이란 무엇인가 】 정각사 2007.08.01 7097
2 【 참수행과 수양 】 정각사 2007.08.01 7022
» 【 귀신의 세계 】 정각사 2007.08.01 7671
Board Pagination ‹ Prev 1 Next ›
/ 1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